하얗고 튼튼한 치아는 오복 중 하나로 꼽힐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바라는 바입니다. 평소 치아를 잘못관리하면 일상생활의 불편함은 물론 경제적인 손실도 입게 됩니다. 치아 관리에 신경을 쓰지 않는 사람일수록 더 아프고, 더 비싼 비용을 치르게 되는 셈인데요. 올바른 치아 관리법을 통해 오늘부터 구강 건강에 청신호를 켜보시기 바랍니다.

 

 

 

6월 9일은 구강보건의 날
다가오는 6월 9일은 구강보건의 날(일명 치아의 날)입니다. 이 날은 구강보건에 관한 국민들의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제정된 날인데요. 대한치과의사협회의 전신인 조선치과의사회가 1946년에 지정했습니다. 6월 9일을 선택한 까닭은 첫 영구치인 어금니가 나오는 시기인 6세의 ‘6’과 구치(어금니)의 ‘9’자를 조합한 것으로 ‘6세 전 후에 나오는 구치를 잘 보호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올해 6월 9일 치아의 날을 맞이해 치아관리에 도움이 되는 몇 가지 팁을 알려드립니다.

 

 

 

치아관리를 위해 꼭 지켜주세요!

 

 

-칫솔과 치실을 함께 사용하기!
양치질에 대해 가장 많이 알려져 있는 것은 ‘333법칙’입니다. 하루 3번, 식후 3분 이내, 3분간 양치질하기. 다들 한 번씩은 들어보셨을 텐데요. 많이 알려져 있지만 실제로 꼬박꼬박 지키기 어려운 방법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건강한 치아를 위해 오늘부터 귀차니즘을 극복하고 꼭 따라해 보시기 바랍니다. 우선 양치질은 윗니는 위에서 아래로, 아랫니는 아래에서 위로 쓸어주는 게 좋습니다. 또한 양치 후에는 입 안을 최대한 많이 헹궈내(10회 이상 권고) 잔여물과 세균이 입 안에 남아 있지 않도록 합니다. 여기서 하나 더. 칫솔만으로는 치아 사이에 낀 이물질은 완벽하게 제거할 수 없기 때문에 치실을 함께 사용해 효과적으로 치석을 예방하도록 해야합니다.

 

 

 

 

-1년에 1~2회 스케일링하기!
건강한 치아를 위해 정기적인 스케일링은 필수입니다. 스케일링은 치주 질환의 원인이 되는 치석을 제거해주는 시술인데요. 칫솔질로는 완전히 제거되지 않는 치석을 스케일링을 통해 말끔히 정리할 수 있습니다. 충치예방과 잇몸건강을 도와주는 스케일링은 1년 1~2회는 반드시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반가운 소식은 지난 2013년부터 만 20세 이상의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연 1회 건강보험이 적용된 1만 원의 가격으로 스케일링을 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치아 미백에 신경 쓰기!
환한 미소의 완성은 깨끗하고 밝은 치아입니다. 하얗게 빛나는 치아는 대인관계에서 좋은 인상을 남길 수 있는 비법이자 치아 색이 한 톤 밝아지면 얼굴까지 화사해 보이는 효과를 덤으로 얻을 수 있는데요. 때문에 치아를 관리할 때 미백도 빼먹지 말고 챙겨야 합니다. 보통 치과에서 받는 치아 미백은 과산화수소 성분으로 만들어진 제품을 치아에 발라 누렇게 착색된 이를 표백하는 원리입니다. 굳이 치과를 방문하지 않아도 시중에 나와 있는 유사 제품을 통해 집에서도 쉽게 치아 미백을 시도해보시기 바랍니다.

 

 

 

-이를 건강하게 하는 생활습관 기르기!
치아 관리 중 가장 중요한 것 중 하나는 바로 생활습관입니다. 평소 착색을 발생시키는 음식을 자주 섭취하거나, 흡연을 즐기는 이라면 치아 건강에는 적신호가 켜진 상태입니다. 건강한 치아를 위해서는 금연을 하는 것은 물론 천연 미백을 도와주는 치즈, 브로콜리, 파인애플, 건포도 등을 자주 섭취하고 치아 변색의 대표 요인으로 꼽히는 와인, 커피, 콜라 등을 섭취한 후에는 양치를 꼭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불가피 하다면 물로 잘 헹궈주는 것만으로도 큰 도움이 되고, 음료의 경우 빨대를 이용하는 것도 한 방법이 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마트시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