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올 겨울은 최저 기온 기록이 갱신되었다는 기사를 매일 접할 수 있을 만큼 추운 날씨가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한파로 인해 수도와 보일러 등이 어는 동파 문제가 화두가 되고 있는데요. 동파가 되어버리면 일상생활을 하는 데 여간 불편한 것이 아닙니다. 소 잃고 외양간을 고치기 전에 미리 동파 방지법을 알아보고, 예방합시다!

 

 

 

계량기와 배관을 보호하라!
각종 계량기는 대부분 실외에 위치해 있기 때문에 동파의 위험에 가장 노출되어 있는데요. 헌 옷이나 스티로폼, 보온재 등으로 계량기를 감싸 외부의 찬 공기가 닿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수도와 보일러 배관도 마찬가지! 계량기와 배관을 따뜻하게 유지하는 것이야말로 동파 방지를 위해 가장 먼저 해야할 일입니다.

 

 

 

보일러는 항상 켜두기!
오랜 시간 집을 비우거나 잠깐의 외출에도 보일러 전원은 항상 켜두는 것이 좋습니다. 외출이나 취침 기능을 이용해 온도를 낮게 설정해둔다면 비용까지 절감이 가능하니 걱정은 금물! 보일러 전원을 껐다가 다시 켜는 것보다도 은근한 온도로 계속 켜 두는 것이 오히려 가스비 절감에 도움이 된다고 하니 보일러를 끄지 마세요!

 

 

 

졸졸졸, 약하게 물 틀어두기!
보일러만큼이나 동파가 되었을 때 가장 큰 문제로 다가오는 것이 바로 수도 문제입니다. 수도가 얼어버리면 당장에 씻기조차 못해 큰 불편을 느낄 수밖에 없는데요. 장시간 집을 비울 때에는 똑똑똑 물이 조금씩 떨어지는 상태로 물을 계속해서 틀어두어 수도가 얼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얼어버린 수도관 녹이기!
수도가 얼었을 때 직접적으로 뜨거운 물을 붓는다면 갑작스런 온도 변화로 인해 수도관이 파열될 수 있습니다. 수도관을 수건으로 감싸고 드라이기를 이용해 뜨거운 바람을 쐬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베란다의 수도가 얼었을 땐, 세탁기 안에 뜨거운 물을 넣어두면 따뜻한 수증기로 인해 수도를 녹일 수 있으니 수도관 동파 시 당황하지 말고 이 방법을 이용해보세요.

 

 

 

수도관이 터졌다면?
동파로 인해 이미 수도관이 터졌다면 이를 해결해주는 수도 사업소가 있다는 것, 알고 계신가요? 각 지역의 관할 수도 사업소에 신고하여 수도관을 교체 받을 수 있습니다. 국번 없이 121번! 상수도사업본부에 전화하여 교체 절차에 대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으니 꼭 기억해두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