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2018년 결산! 소설가가 뽑은 최고의 소설 BEST 5

 

 


교보문고 팟캐스트 낭만서점이 ‘2018 소설가 50인이 뽑은 올해의 소설을 선정했습니다. 재미와 작품성을 기준으로 가장 많은 추천을 받은 베스트 5작을 소개합니다~ 소설가가 뽑아 더욱 의미 있는 소설과 함께 새해를 시작해보세요!

 

 

 

1위

내게 무해한 사람 / 최은영(문학동네/2018)
소설 <쇼코의 미소>로 유명한 최은영 작가의 단편 모음집. 누구나 한번쯤은 겪었던 미성년 시절의 이야기를 통해 잊고 있던 감정과 따스함을 느껴보세요.


여름, 스피드 / 김봉곤(문학동네/2018)
첫 소설임에도 불구하고 한국 문학의 가장 신선한 성취라는 호평을 받은 화제작! 특유의 감성과 문체로 풀어낸 사랑과 이별 이야기에 빠져보세요.

 

 

 

2위


경애의 마음 / 김금희(창비/2018)
실연한 주인공 경애가 경애(敬愛)의 마음을 배워나가며 단단해져가는 모습을 통해 묵직한 감동을 느껴보세요.


누구에게나 친절한 교회 오빠 강민호 / 이기호(문학동네/2018)
각종 유수 문학상에 이름을 올린 이기호 작가의 소설집. 인간에 대한 통찰력이 담긴 다양한 인물들과 삶의 일면을 만나보세요!

 

 

 

3위


알려지지 않은 예술가의 눈물과 자이툰 파스타 / 박상영(문학동네/2018)
주류 세계에서 밀려나 자신이 사랑하는 것을 좇아 모험하는 우리 시대 청춘 이야기! 웃음과 눈물이 공존하는 ‘웃픈’ 소설의 매력에 빠져보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