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지난 8월 19일 발달장애인을 위한 보호시설인 ‘사곡주간보호센터’가 개소했습니다! 스마트시티와 구미시, 수효복지재단,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함께 건립한 사곡주간보호센터. 지역 장애인들의 자립을 위해 마련된 든든한 보금자리, 어떤 모습으로 문을 열었는지 함께 들여다볼까요?

 

구미시 사곡동에 문을 연 사곡주간보호센터! 앞으로 이곳에서 발달장애인들의 돌봄을 넘어서 취업 연계 교육을 통해 자립을 도울 예정인데요. 이 날 장세용 구미시장, 김현권 국회의원, 수효복지재단 최영수 회장 그리고 스마트시티 한마음위원회 고성민 대표위원 등 관계자 70여 명이 참석해 개소를 함께 축하했습니다.

 

스마트시티는 사곡주간보호센터 건립을 위해 2018년 삼성 나눔워킹 페스티벌을 통해 조성한 성금 1억여 원을 지원했습니다. 나눔워킹 페스티벌은 참가자들이 낸 참가비에 삼성전자가 1:1 매칭으로 기금을 조성해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전달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인데요. 지난 2013년부터 2018년까지 총 7억 9,800만 원의 성금이 마련돼 구미장애인단체 차량 지원과 지역아동센터 리모델링 및 위기가정 등을 지원했습니다.

 

16명의 발달장애인들을 수용할 수 있는 사곡주간보호센터. 발달장애인의 생활과 자립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시설 곳곳에 배려를 담아 지어졌습니다. 시설을 이용할 발달장애인들이 갑작스런 흥분이나 불안 증세를 겪는 경우를 대비해 만들어진 ‘심리안정실’은 벽 전체를 푹신한 소재로 둘렀는데요. 차분한 조명과 음악이 흘러나와 안정을 취할 수 있는 장소입니다.

 

사곡주간보호센터의 특별한 공간, ‘직업훈련실’로 가볼까요? 발달장애인의 자립을 위해 탄생한 곳인 만큼 직업 훈련에 집중할 수 있는 공간이 꼭 필요했는데요. 직업훈련실 한 쪽에는 부품 분류 작업, 포장 작업 등을 훈련할 수 있는 갖가지 도구들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앞으로 든든한 취업 동반자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입니다!

 

그동안 지역 내 발달장애인들의 수에 비해 턱없이 부족했던 돌봄시설. 스마트시티는 앞으로도 주간보호센터 등 지역 장애인들을 위한 시설을 추가로 건립할 계획입니다. 새롭게 문을 연 사곡주간보호센터를 통해 발달장애인들의 생활과 자립에 힘이 되기를 바랍니다. 스마트시티도 우리 사회에 장애인과 비장애인 사이의 벽이 허물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