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많은 이들이 손꼽아 기다리던 설날이 코앞으로 성큼 다가왔습니다. 일 년에 단 두 번 온 가족이 만나 이야기꽃 피우는 명절이지만 코로나19로 인해 예년과는 달리 조용하게 지나갈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이럴 때일수록 이웃에게 따뜻한 관심이 필요하겠죠? 스마트시티가 소외 이웃에게 함박웃음을 선물하기 위해 출동했습니다.

 

지난 24일 금오종합사회복지관에 스마트시티가 떴습니다. 물품 전달에 앞서 윤성희 센터장, 한마음협의회 고성민 대표위원, 금오종합사회복지관 법등 큰스님, 구미종합사회복지관 장세창 신부 등 한 자리에 모여 그간 못 나눈 안부 인사를 나눴는데요. 좋은 일을 위해 뭉친 덕분에 분위기가 훈훈하게 달궈졌습니다.

 

200포와 함께 식용유, 부침가루, 밀가루, 참기름, 간장 등 명절에 꼭 필요한 식료품만 골라 담아 푸짐한 희망물품세트가 준비되었습니다. 추운 겨울, 거리는 멀어졌지만 더욱 풍성하고 따뜻한 명절을 보내길 바라는 스마트시티의 마음까지 꾹꾹 눌러 담았답니다.

 

희망물품세트는 독거노인, 다문화가정, 취약계층 등 지역사회와 스마트시티 봉사팀과 연계된 봉사처까지 총 1,100세대에 전달될 예정입니다. 차가운 바람이 우리 옷깃을 여미게 만들지만 마음을 모은다면 추위는 문제없습니다. 스마트시티에서 준비한 특별한 선물과 함께 올해 새해 복은 두 배로 받으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